GC녹십자, 2020년 매출 1조5041억원으로 전년대비 10.8% 증가

2021-02-09 17:29 출처: GC녹십자 (코스피 006280)

용인--(뉴스와이어) 2021년 02월 09일 -- GC녹십자가 창사 이래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.

GC녹십자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2020년 매출액이 1조5041억원으로 2020년보다 10.8%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.

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03억원으로 2020년 대비 20.6% 늘었다. 세전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045억원과 893억원을 기록했다. GC녹십자는 주력 백신 사업의 내수 및 해외 실적 모두 견고하게 성장했고 연결 종속회사들도 주력 사업을 키우면서 실적 호전세가 이어졌다고 밝혔다.

GC녹십자 별도 기준으로 부문별 매출을 보면 혈액제제 매출은 4184억원·백신 3614억원·일반제제 2826억원·소비자헬스케어 1619억원을 기록했다. 특히 백신 사업이 매출액 상승률 20.4%를 보이며 큰 폭으로 성장했고 소비자헬스케어 부분의 경우 1년 전보다 40.4% 외형이 커졌다.

앞서 실적을 발표한 연결 대상 계열사들도 호실적을 냈다.

GC녹십자엠에스는 코로나19 진단키트를 포함한 현장진단(POCT), 혈액투석액 사업 분야에 집중하며 연 매출이 사상 처음으로 1000억원을 돌파했다. GC녹십자랩셀은 주력 사업인 검체검진사업 부문의 성장세와 기술 이전료 유입 등에 힘입어 2020년 매출이 2019년 대비 47.8% 증가한 856억을 기록했다.

이처럼 외형이 커지는 동안 매출총이익률 또한 2020년 대비 1.9% 포인트 개선됐다. 비용 측면에서는 경상개발비가 전년 대비 9% 늘어나는 등 판매관리 비율이 다소 증가세를 보였다.

GC녹십자는 2021년에도 미래 사업을 위한 투자 확대와 더불어 경영 효율화를 통한 수익성 개선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.

이 뉴스는 기업·기관·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. 배포 안내 >
뉴스와이어 제공